‘1대 100’ 채연 “대시하는 中 배우 있었다…나도 호감”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1 대 100' 채연/사진제공=KBS

‘1대 100’ 채연/사진제공=KBS

가수 채연이 중국 배우에게 대시 받은 경험을 털어놨다.

오는 6일 방송되는 KBS2 퀴즈프로그램 ‘1대 100’에서는 채연이 출연해 중국에서 활동할 당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MC 조충현은 이날 채연에게 “실제로 중국 배우에게 대시를 받은 적이 있지 않느냐”라고 질문했다.

이에 채연은 “한창 드라마 찍을 때 나에게 굉장히 호감을 보이는 분이 있었다. 촬영 시간도 아닌데 날 보러 왔었다”며 “그래서 많은 분들이 우리가 잘 되게 응원을 해주셨다”고 밝혔다.

채연은 “나도 호감이 있었다. 하지만 중국에 간 지 얼마 안됐을 때라 말이 안 통했다. 아쉽게도 연결이 되지 않았다. 지금 같으면 노력을 해볼 텐데”라고 아쉬움을 토로했다. 더불어 그는 중국 배우에게 영상 편지를 보내 100인들을 폭소케 했다.

‘1대 100’의 또 다른 1인으로는 가수 임재욱이 출연해 5천만 원의 상금에 도전하며 100인과 경쟁했다.

‘1대 100’은 6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