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유혹자’, 첫 회부터 ‘아찔한 파란’ 예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위대한 유혹자'

사진=MBC ‘위대한 유혹자’

MBC 새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의 본편 예고가 최초 공개됐다.

‘위대한 유혹자’는 청춘남녀가 인생의 전부를 바치는 줄 모르고 뛰어든 위험한 사랑게임과 이를 시작으로 펼쳐지는 위태롭고 아름다운 스무살 유혹 로맨스.

앞서 공개된 1, 2차 티저 예고편에서는 우도환(권시현)-박수영(은태희)-문가영(최수지)-김민재(이세주)의 ‘스무살 치정’을 위태로우면서도 가슴 설레게 그려내 화제를 모았다. 반면 오늘(5일) 최초로 공개된 본편 예고 영상에서는 우도환-박수영-문가영-김민재의 관계를 중심으로 신성우(권석우), 김서형(명미리) 등 다양한 캐릭터의 이야기가 펼쳐질 것이 예고돼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예고 영상은 ‘스무살의 유혹자’ 우도환의 치명적인 눈빛과 함께 시작돼 ‘명문가 악동 3인방’ 우도환-문가영-김민재의 관계를 짚고 있다. 문가영의 “니들은 내 편이지?”라는 말에 누가 먼저랄 것 없이 “당연하지”를 외치는 우도환-김민재의 모습이 끈끈한 우정을 그리는 듯 하다. 하지만, 곧이어 보여지는 우도환-문가영의 닿을 듯 말듯한 입술은 이들의 관계가 우정인지 사랑인지 아찔한 의구심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우도환을 향해 점점 관심을 갖는 박수영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박수영은 “잘생기기는 했네. 이름이 시현이고만”이라고 말하며 싱긋 미소를 짓는가 하면, 함께 버스에 탄 우도환의 옆모습을 힐끗 훔쳐보고 있어 보는 이의 마음을 간질간질하게 만든다. 더욱이 우도환과 박수영은 “니들 아는 사이야?”라고 묻는 정하담(고경주)을 향해 각각 “어”, “아니”라고 대답하고 있어 향후 두 사람이 펼칠 ‘밀당’에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그러나 이와 함께 문가영이 극중 박수영의 절친인 정하담에게 접근하는 모습이 그려지며 우도환-박수영의 설레는 투샷에 위기감을 싹 틔운다.

극중 우도환의 아버지인 신성우와 문가영의 어머니인 김서형이 강렬하게 등장해 시선을 집중시킨다. 신성우는 우도환에게 서류 하나를 건네며 “니가 내 아들이 아니라는 의학적인 증거. 질문 따위는 죽은 네 엄마한테나 가서 해”라며 싸늘한 눈빛을 보내며 우도환의 반항심을 자극하고 있다. 또한 김서형은 신성우와의 결혼에 반발하는 문가영에게 “나 포기 안 해. 너 시현이 좋아하니?”라고 말하고 있는데, 그의 냉랭한 태도에 문가영의 눈빛에서 깊은 원망이 돋아나고 있다. 이 같은 모습이 극에 파란을 예고하며, 첫 회부터 시청자들의 눈을 강렬하게 사로잡을 ‘위대한 유혹자’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위대한 유혹자’는 오는 12일에 처음 방송될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