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5월 서울 콘서트 5일 티켓 오픈…예매전쟁 ‘예고’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트와이스 5월 서울 콘서트 티켓 오픈/ 사진제공=JYP

트와이스 5월 서울 콘서트 티켓 오픈/ 사진제공=JYP

트와이스 두 번째 투어의 티켓 오픈이 오늘(5일)부터 시작된다. 치열한 ‘예매 전쟁’이 펼쳐질 전망이다.

트와이스는 두 번째 투어 ‘트와이스랜드 존 2 : 판타지 파크(TWICELAND ZONE 2 : Fantasy Park)’ 의 서울 공연을 5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서울 송파구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개최한다.

JYP엔터테인먼트는 5일 “이날 오후 8시부터 인터파크를 통해 서울 콘서트의 팬클럽 ‘Candy’를 대상으로 한 선예매가 오픈한다. 이어 7일 오후 8시 팬클럽 ‘Jelly’, 9일 오후 8시에는 일반 예매 오픈이 이어진다”고 밝혔다.

트와이스는 지난해 2월 데뷔 1년 4개월 만에 서울 송파구 올림픽 공원 SK올림픽핸드볼 경기장에서 첫 투어의 포문을 연 단독 콘서트 ‘트와이스랜드 -디 오프닝-(TWICELAND -THE OPENING-)’으로 팬들과 만났다. 이어 4월 태국과 싱가포르에서 해외 투어를 이어 갔고, 6월에는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첫 단독 콘서트의 앙코르 공연을 열며 티켓 파워를 과시했다.

이어 트와이스는 일본 데뷔와 함께 각종 신기록을 달성하며 ‘아시아 원톱 걸그룹’의 위상을 과시했다. 11개월여 만에 다시 여는 국내 단독 콘서트를 보기 위한 팬들의 예매 열기가 뜨거워질 전망이다.

일본에서는 5월 26일과 27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 6월 2일과 3일 오사카 성 홀에서 총 4회로 공연을 개최한다. 또 싱가포르에서도 콘서트를 개최하며 해외 투어를 이어갈 예정이다.

지난달 7일 일본에서 발매한 두 번째 싱글 ‘캔디팝’으로 오리콘 누적 포인트 30만을 돌파했고 데뷔 8개월여 만에 현지 3장 앨범 통산 출고량 100만장을 돌파했다. 더불어 아시아 신인 아티스트 최초로 일본 골드 디스크 대상 5관왕을 휩쓰는 등 눈부신 성과를 거두고 있는 트와이스는 4월 초 국내 가요계로 컴백을 앞두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