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현·김소은·강태오, 셀카 영상 공개…’그남자’ 첫방 시청 독려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OCN '그남자 오수'

OCN 드라마 ‘그남자 오수’에 출연하는 이종(오른쪽부터), 김소은, 강태오.  사진제공=OCN

OCN 월화 로맨스‘그남자 오수’에 출연하는 이종현, 김소은, 강태오가 5일 첫 방송을 앞두고 시청을 독려하는 셀카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이들은 나란히 앉아 훈훈한 케미스트리를 뽐냈다. 순정만화 속에서 튀어나온 듯한 완벽 비주얼의 이종현, 김소은, 강태오가 이끌어갈 로맨틱 코미디에 기대감을 더했다.

이종현이 “오늘 밤 9시, 드디어 둘만 모르는 썸로맨스, ‘그남자 오수’가 첫 방송합니다”라고 말하자 세 사람 모두 박수를 치고 활기 넘치는 감탄사를 내뱉었다.

강태오는 “본격 썸타는 드라마 ‘그남자 오수’, 감정 이입 100% 예약 보장합니다”라며 다부진 각오를 밝혔다. 김소은은 “심장 폭격 제대로 들어갈 거니까 준비 단단히 하시구요”라며 올 봄 안방극장을 사로잡겠다는 자신감을 내비쳤다.

세 사람은 밝고 활기찬 기운과 함께 장난기 가득한 첫방 독려 영상으로 환상의 팀워크를 자랑했다.

‘그남자 오수’는 연애감 없는 현대판 ‘큐피드 남자’ 오수와 ‘연애 허당녀’ 유리의 썸로맨스 이야기다. 드라마 ‘풀하우스 테이크2’ ‘나의 유감스러운 남자친구’ 등 로맨틱 코미디 분야에서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 받은 남기훈 감독과 정유선 작가가 호흡을 맞춘다.

‘그남자 오수’는 오늘(5일) 밤 9시 첫회를 방송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