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남이가’ 전현무, 한혜진과의 열애 뒷이야기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우리가 남이가' / 사진제공=tvN

‘우리가 남이가’ / 사진제공=tvN

tvN ‘우리가 남이가’의 공동 MC 전현무가 모델 한혜진과의 열애 관련 뒷이야기를 5일 방송에서 공개한다.

5일 방송되는 ‘우리가 남이가’ 2회에서는 전현무가 한혜진과의 열애를 인정한 이후 첫 녹화로, 열애에 대한 짤막한 이야기를 풀어놓았다.

그는 “지난 연말 연예 대상에서 도와주는 역할을 하다 눈이 맞았고, 그때부터 자주 만나 이야기하다 보니 마음이 통하는 걸 알게 됐다”고 밝혔다.

2회에는 게스트로 안민석 국회의원이 출연해 유시민 작가를 위한 도시락을 만든다. 그는 유시민 작가에게 도시락을 주고 싶은 이유에 대해 “1년 전 유시민 선배님께 서운함을 느꼈는데, 돌이켜보면 충분히 이해할 수 있는 일이었다. 당시의 나 자신을 반성하는 마음을 도시락에 담았다”고 말했다. 안 의원과 유 작가 사이에 어떤 일이 있었는지에 대해 궁금증이 모인다.

안 의원은 의외의 매력을 선보이기도 한다. 그는 “요리는 오와 열””요리는 스냅”이라 말하며 요리에 일가견이 있는 듯한 모습을 보이지만, 요리법을 외우지 못해 종이에 적어온 것이 드러나 웃음을 안긴다.

허당 매력의 안민석 의원과 다섯 MC들의 케미가 재미를 줄 ‘우리가 남이가’는 5일 오후 8시 10분에 tvN에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