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훈, ‘굿모닝FM’ 스페셜 DJ 확정 “하루하루 최선을 다 할 것”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이석훈/사진제공=MBC 라디오

이석훈/사진제공=MBC 라디오

SG워너비의 이석훈이 MBC 라디오 ‘굿모닝FM’의 스페셜 DJ가 됐다.

‘1월의 DJ’ 방송인 문지애, ‘2월의 DJ’ 가수 이지혜에 이어, SG워너비의 이석훈이 ‘3월의 DJ’로 청취자들과 만나게 된 것. 이석훈은 최근 ‘프로듀스101 시즌2’의 보컬 트레이너로 출연해 특유의 사이다 트레이닝으로 화제를 모았고, 최근까지 뮤지컬 등을 통해 다양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5일 첫 방송에서는 출근길 특유의 훈훈하고 달콤한 목소리로 기대를 모았다. 밤 프로그램 진행을 많이 맡아왔던 터라 다소 나긋나긋한 진행에 짓궂은 일부 청취자들은 “아침 방송에 맞게 톤 좀 올려주세요~ 솔, 라 정도로요~”라며 귀여운 지적을 했고, 이석훈은 이에 “차츰차츰 높이겠다”며 능청스레 응수하기도 했다.

이석훈은 “라디오 DJ를 몇 번 맡아봤지만 아침방송의 매력은 또 다르다”면서 “요즘 결혼, 아내의 임신 등을 겪으며 일상생활의 어려움과 소중함을 함께 경험하는 중이라 청취자들과 많이 공감할 수 있을 것 같다. 하루하루 최선을 다 할 테니 지켜봐 달라”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굿모닝FM’은 매일 오전 7시부터 9시에 MBC FM4U(수도권 91.9MHz)에서 방송되며, PC 및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mini’를 통해서도 들을 수 있다. 정식 후임 DJ는 4월 정기 개편에 맞춰 결정될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