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화운, 935엔터와 전속 계약…남궁민·연정훈·이유비와 한솥밥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권화운 / 사진제공=935엔터테인먼트

권화운 / 사진제공=935엔터테인먼트

배우 권화운이 935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935엔터테인먼트는 권화운과의 전속 계약 체결을 알리며 “아낌없는 지원으로 대중들에게 좋은 모습을 선보일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5일 밝혔다.

권화운은 고등학생 때부터 연기를 시작했으며, ‘모래성’‘모르는 숲’’Sing’‘두근거려’ 등의 독립 영화에 꾸준히 출연했다. 또 2014년 SBS ‘미녀의 탄생’, 2015년 영화 ‘연평해전’을 통해 눈도장을 찍었다.

2016년 방영된 드라마 ‘여자의 비밀’에서는 강지유(소이현)의 하나 뿐인 동생이자 넉살 좋은 청년 강지찬 역을 맡았다. 누나를 살뜰히 챙기는 면모로 감초 역할을 해내며, 관계자로부터 순수한 이면에 뜨거운 열정과 재능을 품은 배우라는 평을 받았다.

최근에는 SBS 수목드라마 ‘스위치’에 극의 긴장감을 고조할 조성두 역으로 캐스팅돼 새로운 소속사와 함께 매력을 마음껏 보여줄 예정이다.

935엔터테인먼트에는 남궁민, 연정훈, 김여진, 이유비 등이 소속돼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