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2’ 마마무, ‘옐로우 플라워’ 하이라이트 메들리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마마무 / 사진제공=RBW

마마무 / 사진제공=RBW

그룹 마마무가 오는 7일 발매되는 새 미니앨범 ‘옐로우 플라워(Yellow Flower)’의 하이라이트 메들리 영상을 공개했다.

마마무는 5일 0시 공식 SNS를 통해 타이틀곡 ‘별이 빛나는 밤’을 포함한 여섯 번째 미니앨범 전곡의 하이라이트 파트를 미리 들려줬다.

솔라의 첫 자작곡으로 멤버들을 자연에 비유해 항상 함께해주는 사람들을 향한 감사함을 담은 ‘별 바람 꽃 태양’부터 심플한 기타 리프에 외로운 감성을 담은 보이스가 매력적인 ‘봄 타’, 어장관리라는 스토리텔링 가사가 인상적인 R&B곡 ‘Rude boy’, 이번 앨범 컬러의 주인공인 화사의 자전적인 스토리를 담은 솔로곡 ‘덤덤해지네’, 지난 1월 발표된 마마무의 2018 오프닝 싱글 ‘칠해줘’, 타이틀곡 ‘별이 빛나는 밤’까지 다채로운 장르의 음악들이 앨범을 꽉 채웠다.

그 중에서 타이틀곡 ‘별이 빛나는 밤’은 라틴 느낌의 인상적인 기타리프로 시작해 쉴 새 없이 몰아치는 다이내믹한 곡 전개가 인상적인 일렉트로 하우스 장르의 곡이다. 떠나간 연인에 대한 그리움을 시간과 자연에 빗대 표현했다는 설명이다.

소속사는 “이번 신곡을 통해 일렉트로닉 하우스에 처음으로 도전한 마마무는 그동안 선보인 모습과는 또 다른 색깔을 보여주기 위해 노력을 기울였다”고 전했다.

새 앨범 ‘옐로우 플라워(Yellow Flower)’는 멤버 화사를 상징하는 컬러 ‘옐로우’와 화사의 이름에서 따온 꽃을 뜻하는 ‘플라워’를 합해 지었다. 봄과 새로운 출발을 의미하는 노랑에 빗대어 마마무가 2018년 처음 내놓는 이번 앨범을 통해 자신들의 음악과 재능을 꽃피우겠다는 각오를 담았다.

마마무는 7일 오후 6시 여섯 번째 미니앨범 ‘옐로우 플라워’를 공개하고, 타이틀곡 ‘별이 빛나는 밤’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