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20주년’ 신화, 본격 예능 행보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신화 / 사진제공=신화컴퍼니

그룹 신화 / 사진제공=신화컴퍼니

그룹 신화가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데뷔 20주년 프로젝트에 열기를 더한다.

무대 위에서 압도적인 카리스마뿐만 아니라 예능감 넘치는 모습으로도 사랑받고 있는 신화는 ‘데뷔 20주년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활발한 예능 프로그램 출연을 예고했다.

최근 E채널 ‘너에게 나를 보낸다’에서 솔직하고 다정한 모습으로 눈길을 끈 앤디는 공식 SNS 계정에 미국 배우 토마스 맥도넬, DJ 알렉스 프랭클과 찍은 사진을 깜짝 공개하며 tvN ‘서울메이트’ 출연도 알렸다. 호스트로서 외국인 게스트들에게 서울을 안내하며 색다른 매력을 발산하는 것은 물론 유창한 영어 실력도 공개될 예정이다.

또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도 출연하기로 한 앤디는 출중한 요리 실력을 다시 한 번 뽐낸다.

이민우 역시 tvN에서 새롭게 내놓는 예능 프로그램 ‘현지에서 먹힐까?’에 합류한다. 홍석천, 여진구와 더불어 태국 전역을 일주하는 방식으로 푸드트럭을 운영한다. 태국 현지 경관과 현지 음식의 매력을 유쾌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신화는 개별 혹은 팀으로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나갈 계획이다.

신화는 오는 24일과 25일 서울 올림픽공원 SK핸드볼 경기장에서 데뷔 20주년을 기념하는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