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승리, 스페셜 게스트로 등장…모벤저스 ‘관심 폭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빅뱅 승리가 SBS ‘미운 우리 새끼’ 엄마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승리가 4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종국의 모친은 “빅뱅이다. ‘런닝맨’에도 나왔다”며 관심을 보였다. 토니의 모친 역시 “빅뱅 유명한 그룹이다. 우리 H.O.T. 다음으로”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엄마들은 “말도 잘하게 생겼다” “좋은 나이다” “패기가 넘친다”라고 말했다.

이 가운데 김건모의 모친은 “패기 넘칠 때가 위험하다”라고 충고했다. 또 승리가 사업을 한다는 말에 “승리 씨 나 좀 봐요”라며 걱정하는 눈빛을 보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