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새싹맨은 모델 한현민 “자신감 얻고 간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MBC '복면가왕' 방송 화면 캡처

MBC ‘복면가왕’ 방송 화면 캡처

‘새싹맨’은 모델 한현민이었다.

4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제 71대 가왕 ‘동방불패’에 맞서는 복면 가수들의 듀엣곡 대결이 펼쳐졌다.

1라운드 대결에서 ‘용수철씨’와 ‘새싹맨’이 성시경의 ‘넌 감동이었어’를 열창했다. 감미로운 목소리가 청중을 사로잡았다.

두 사람을 두고 판정단은 성향부터 직업, 취미까지 추리하며 재미를 더했다.

대결의 승기는 ‘용수철씨’가 잡았다. 안타깝게 탈락한 ‘새싹맨’은 가면을 벗고 정체를 드러냈다.

‘새싹맨’은 한현민이었다. 그는 독보적인 헤어 스타일을 숨기기 위해 수영모까지 쓰며 정체를 감추기 위해 애썼다. 피부색이 달라 들킬까봐 소매가 긴 장갑까지 꼈다.

한현민은 “많이 떨렸다. 사람 앞에서 노래를 잘 못한다. 이번 기회에 자신감을 얻고 가는 것 같다”며 인사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