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앤비, 해외 공연 계약 만료…’新 한류 아이돌’ 기대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유앤비 / 사진제공='더유닛' 문화산업전문회사

유앤비 / 사진제공=’더유닛’ 문화산업전문회사

그룹 유앤비(UNB)가 해외 공연 20회 계약을 완료했다. 오는 4월말부터 해외 팬들과 만난다.

현재 4월초 정식 데뷔하는 유앤비가 4월말 일본 제프투어를 시작으로 태국, 홍콩, 싱가폴, 일본, 중국 등에서 공연한다. 정식 데뷔도 전에 해외 투어를 확정하며 새로운 한류 아이돌의 탄생을 기대하게 한다.

유앤비 측은 오는 4월 22일 ZEPP 오사카를 시작으로 4월 23일 ZEPP 나고야를 거쳐 4월 25일 ZEPP 도쿄까지 일본 3개 도시를 투어 할 예정이라 밝혔다.

유앤비 멤버들은 첫 해외 팬미팅에서 팬들을 만날 생각에 설레는 마음으로 준비 중이다.

유앤비는 지난 3일 국내 첫 팬미팅을 진행하며 본격적인 활동에 박차를 가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