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사랑을 했다’, 신곡과 맞대결 예고…’여전히 1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아이콘 / 사진제공=YG

아이콘 / 사진제공=YG

아이콘의 ‘사랑을 했다’가 신곡 발표를 하루 앞둔 상황에서도 39일째 모든 음원차트에서 1위 올킬을 기록하고 있다.

오늘(4일) 오전 10시 기준 아이콘의 정규 2집 타이틀곡 ‘사랑을 했다’는 멜론, 지니, 벅스, 엠넷, 올레, 소리바다, 네이버, 몽키3 등 8개 모든 차트에서 실시간 1위를 휩쓸었다.

여기에 오는 5일 아이콘의 신곡 ‘고무줄다리’ 공개 소식과 맞물려 앞으로 음원차트가 얼마나 흥미진진한 구도가 전개될 지 주목하게 만든다.

특히 양현석 YG 대표 프로듀서는 2일 개인 SNS를 통해 ‘고무줄다리기’의 후렴구 일부를 깜작 공개한 바 있는데, 짧은 분량이지만 ‘사랑을 했다’만큼 한번만 들어도 흥얼거리기 쉬운 멜로디에 강한 중독성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사랑을 했다’의 식지 않는 인기에 아이콘의 활동도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다. 오늘 SBS ‘인기가요’에서 ‘사랑을 했다’ 무대를 선보이며, 오는 11일에는 국내 첫 공식 팬미팅인 ‘프라이빗 스테이지’가 올림픽 홀에서 개최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