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도깨비’ 김숙, 등산객의 “윤정수 아내” 호칭에 ‘당황’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밤도깨비' 김숙 / 사진제공=JTBC

‘밤도깨비’ 김숙 / 사진제공=JTBC

JTBC 불면 버라이어티 ‘밤도깨비’에서 송은이·김숙·안영미·박지선이 분량을 두고 전쟁한다.

최근 진행된 ‘밤도깨비’ 녹화에서 송은이·김숙·안영미·박지선은 분량 전쟁에서 승리할 방법을 고민하다 이른 아침부터 산에 올랐다. 목적지는 2016년 9월 개장 이후 1년 2개월 간 100만 명 이상이 다녀갔다는 파주의 감악산 출렁다리.

이날 다리를 건너던 한 등산객은 김숙을 “윤정수 씨 아내”라 칭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숙과 윤정수는 지난해 종영한 JTBC ‘님과 함께 시즌2- 최고의 사랑’에서 가상 부부로 출연해 큰 인기를 얻은 바 있다. 이에 김숙은 “나보고 윤정수 씨 아내래”라며 당황해 했지만 송은이는 “인생이 그런 거지 뭐”라며 태연한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밤도깨비’는 오늘(4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