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봉선, “셀럽파이브의 라임 상, 막장 신봉선입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셀럽파이브의 신봉선이 자신을 “라임 상, 막장 신봉선”이라고 소개했다. 3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다.

셀럽파이브의 멤버들은 H.O.T로 변신한 ‘무한도전’ 멤버들과 만나 아이돌 그룹으로서 자신을 소개하고, 1.5배속 댄스를 추는 등 역량을 보여줬다.

여느 걸그룹처럼 셀럽파이브의 멤버들도 각자 담당한 ‘상’이 있었다. 송은이는 ‘마른 대추 상’, 김신영은 열대 과일인 ‘두리안 상’, 안영미는 ‘바나나 상’, 김영미는 ‘남상’이었다.

신봉선은 이어 양세형과 함께 장현승, 현아의 ‘Trouble Maker’를 패러디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