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럽파이브 안영미, “내가 우리 팀 아이린인 거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셀럽파이브의 안영미가 비주얼 담당으로 소개됐다.

3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안영미가 “네가 우리 팀 비주얼이야”라는 다른 멤버의 말에 “내가 우리 팀의 아이린인 거지?”라고 천진난만하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자기소개만으로도 웃겼던 안영미의 개그 감각은 H.O.T.로 변신한 ‘무한도전’ 멤버들과 만나는 자리에서도 이어졌다.

송은이는 유재석에게 “걸그룹들은 다 과즙상이 있다. 셀럽파이브도 있다”며 “김신영은 두리안 상, 나는 마른 대추 상”이라고 소개하기 시작했다.

안영미의 차례가 오자 송은이를 비롯한 멤버들은 안영미를 “바나나 상”이라며 “바나나를 사랑하는 안영미다. 마그네슘이 부족해서 바나나를 즐겨 먹는다”고 말했다.

안영미는 예의 천진난만한 말투로 “우와아아 바나나다”라며 웃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