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전현무♥한혜진, 러브 스토리 공개에 최고 시청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가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일 방송된 ‘나 혼자 산다’는 수도권 기준 1부 12.8%, 2부 16.4%를 기록하며 금요일 전체 예능에서 1위를 차지했다. ‘

이날 방송에서는 전현무, 한혜진의 열애설을 접한 이시언이 “뭘 인정해요? 진짜요?”라며 깜짝 놀라며 물었다. 기안84는 열애를 인정했음에도 계속해서 오보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전현무는 깜짝 놀랐을 무지개회원들에게 “미리 못 알린 점은 너무 미안해요”라며 밝혔다.

헨리에게는 영상 통화가 걸려왔다. 전현무는 헨리에게 “내 여자친구한테 인사해”라며 두 사람의 사이를 알렸다.

헨리와 통화 후 무지개회원들은 “언제부터 사귀었습니까?”라는 질문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전현무와 한혜진의 러브 스토리를 파헤치기에 돌입했다. 전현무는 연예 대상 오프닝을 연습했던 크리스마스부터 1일이었으며 곱창을 먹다 자연스럽게 시작됐다고 밝혔다. 이를 놓치지 않고 박나래는 “어느새 ‘가시나’도 아닌데 끌어안고 있었고?”라며 장난기 가득한 질문을 던졌는데 전현무가 순간적으로 “예”라고 답했다.

그런가 하면 전현무와 한혜진은 서로의 이상형과 정 반대의 사람이었는데, 눈높이를 낮춘 거냐는 질문에 한혜진이 “눈높이를 낮추면 어떻게 오빠 같은 사람을 만났겠어요”라며 조심스러워 하면서도 솔직하게 마음을 드러냈다. 이에 이시언은 “현무 형이 달심을 웃게 하네”라며 행복해하는 두 사람의 모습에 감탄했다.

특히 전현무는 “굉장히 귀여운 구석이 있어요”라며 휴대전화에 ‘진짜 귀요미’라는 애칭으로 저장했다고 밝혔다. 이어 전현무는 한혜진을 ‘요즘 들어 가장 나를 웃게 하는 존재’라고, 한혜진은 전현무를 ‘사랑하는 사람’이라고 밝히며 풋풋한 연인의 모습을 보였다. 마지막으로 기안84가 두 사람을 위한 즉석 축시를 쓰고 이를 낭독, 둘의 사랑을 응원하며 훈훈하게 마무리 지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