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목보5’ 미모의 실력자 장보람 “연습생 중도 포기.. 자신 없어졌다” 눈물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5' 방송화면

/사진=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5’ 방송화면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5’의 실력자 장보람이 연습생을 하다가 포기한 사연을 공개하며 눈물을 흘렸다. 2일 오후 방송을 통해서다.

이날 방송은 JYP네이션 특집으로 꾸며져 2PM 우영, 유빈, 갓세븐 제이비, 백아연, 데이식스 원필이 음치 수색에 나섰다.

이런 가운데 JYP네이션 가수들은 음치로 ‘신림동 커피요정 실력자’로 출연한 장보람을 지목했다. 그러나 그는 맑은 음색이 돋보이는 실력자였다. 그는 MC 김종국과 함께 민서의 ‘좋아’를 부르며 감동을 선사했다.

가창력은 물론 빼어난 미모를 자랑하는 장보람은 연습생 생활을 했었다고 고백했다. 그러나 지난해 데뷔가 좌절되며 슬럼프에 빠졌다고 한다. 장보람은 “부모님이 (데뷔를) 많이 기다리신다. 항상 집에서 노래 연습할 때마다 속상해 하는 거 안다”며 “요즘 TV만 켜면 가수를 꿈꾸는  친구들이 너무 많다 보니까 자신이 없어졌다”고 눈물을 쏟았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