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톤, 두 번째 버스킹 예고…“멋진 공연 준비중”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빅톤 버스킹 포스터 /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빅톤 버스킹 포스터 /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빅톤이 오는 4일 경기도야 고양시 스타필드 1층 중앙 아트리움에서 두번째 버스킹을 펼친다.

빅톤의 메인보컬 강승식은 2일 공식 트위터를 통해 “지난 공연에 이어 이번 주 버스킹 장소가 공개됐다. 신촌에서 정말 많은 분들이 와주셔서 너무 너무 고마웠어요. 이번 주에도 재미있고 멋진 공연 많이 준비하고 있다”며 기대를 부탁했다.

‘빅톤 버스킹 프로젝트(VICTON BUSKING PROJECT)’는 빅톤이 3주간 각기 다른 장소에서 버스킹 공연을 펼치는 이벤트다. 앞서 프로젝트 중 빅톤은 공연 기획 회의, 연습실 상황 등 공연 직전까지 준비 과정을 공개해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얻었다.

빅톤은 지난달 25일 서울 신촌 유플렉스 앞 광장에서 열린 첫번째 버스킹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빅톤의 등장으로 현장 분위기는 매우 뜨거웠다. 당시 광장 앞에는 수백여명의 인파가 빅톤을 보기 위해 일순간 몰렸다. 화려한 퍼포먼스와 무대 매너가 관중들을 사로잡았다.

빅톤은 ‘버스킹 프로젝트’를 포함해 그간 스쿨어택 프로젝트 ‘너를 만나러 가는 날’, 어쿠스틱 라이브 ‘달콤한 노래 한 잔’ 등 이색 이벤트를 선보였다. 이외에도 자작곡, 커버곡 등 무료 음원을 꾸준히 공개하며 다양한 방식으로 팬들과 적극 소통하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