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트로트 가수’ 수빈, 올 봄 ‘짜릿찌릿’으로 데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수빈 / 사진제공=아이컨텍컴퍼니

수빈 / 사진제공=아이컨텍컴퍼니

신예 트로트 가수 수빈이 지난 1일 오후 대전 충무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2017-2018 도드람 V-리그 여자부 KGC인삼공사와 GS칼텍스와의 경기에서 축하 공연을 펼쳤다.

이날 윙크의 ‘얼쑤’를 열창한 수빈은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만들며 관중들을 들썩이게 했다.

데뷔 전 치어리더로 활동한 수빈은 현재 트로트 가수로서 각종 스포츠 경기와 행사를 통해 눈도장을 찍고 있다.

수빈은 올 봄 데뷔곡 ‘짜릿찌릿’을 발매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