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2’ 이효리·윤아, ‘소길리 미니 콘서트’ 연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이효리 / 사진제공=JTBC '효리네 민박2'

이효리 / 사진제공=JTBC ‘효리네 민박2’

가수 이효리와 소녀시대 윤아가 JTBC ‘효리네 민박2’를 통해 흥을 폭발시킨다.

오는 4일 방송되는 ‘효리네 민박2’에서는 윤아가 챙겨 온 미러볼에 이어 또 다른 신문물을 접한 이효리의 모습이 공개된다. 다 같이 모인 저녁 식사 자리에서 한 손님이 노래방 기능이 있는 블루투스 마이크를 꺼내온 것이다.

기계 사용법을 궁금해 하는 이효리를 위해 손님은 핑클의 ‘내 남자친구에게’를 선곡해 마이크를 건넸다. 이효리는 노래의 전주를 듣자마자 망설임 없이 라이브 무대를 선보였다. 이효리가 윤아에게 마이크를 넘기자 윤아 역시 거침없이 노래를 부르며 환상의 공연을 만들었다.

두 사람은 민박집 임직원이 아닌 걸그룹 선후배인 ‘핑클’의 이효리와 ‘소녀시대’의 윤아가 되어 합동 무대를 꾸몄다. 각 세대를 대표하는 걸그룹 멤버 답게 남다른 춤 솜씨와 무대 매너로 손님들의 열렬한 호응을 얻었다. 반면 이상순은 이런 이효리와 윤아의 모습에 괴로워하며 “누가 마이크 가져왔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럼에도 이효리는 다음날 다시 한번 마이크를 잡고 노래를 부르며 이상순과 손님들을 잠에서 깨웠다고 한다.

이효리와 윤아가 펼치는 ‘소길리 미니 콘서트’와 흥이 넘치는 ‘기상송’은 오는 4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