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합’ 개봉 이틀째, 43만 관객 돌파…박스오피스 1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영화 '궁합' 포스터 /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영화 ‘궁합’ 포스터 /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이승기, 심은경 주연의 영화 ‘궁합’(감독 홍창표)가 개봉 이틀째 43만 관객을 돌파했다. 현재 박스오피스 1위를 지키고 있다.

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에 따르면 ‘궁합’은 지난 1일 하루동안 25만 4554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누적관객수는 43만 4178명이다.

‘리틀 포레스트’(감독 임순례)는 같은 날 16만 7010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2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수는 31만 3945명이다.

‘궁합’은 사나운 팔자를 타고난 옹주가 자신의 부마 후보들을 찾아나서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퓨전 사극이다. ‘리틀 포레스트’는 또 한 번 시험에 낙방한 고시생이 고향인 시골 마을에 돌아와 쉬는 시간을 갖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렸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