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 서우 “낯 가린다..남자친구와도 헤어질 때 친해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배우 서우가 “평소 낯을 많이 가린다”고 말했다. 1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서다.

서우는 “오랜만에 예능프로그램에 나온다”며 “작품 활동을 하지 않아서 근황을 궁금해하신다. 바쁘게 지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어머니 칠순 잔치를 준비하고 있다. 무가 철이어서 무 김장도 배추 김장과 겹치지 않게 조율해서 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유재석, 전현무 등 MC들은 “질문을 하게 만드는 게스트”라며 신선하다고 평가했다.

서우는 “낯을 많이 가린다. 작품을 할 때도 끝날 즈음에 배우들과 친해지는 편이다. 남자친구와도 헤어질 때 친해진다. 모두 좋게 헤어진다”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