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턴’ 정은채, 박기웅에 임신 사실 고백..”다 잊고 남편·아빠로 살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리턴'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리턴’ 방송화면 캡처

배우 정은채가 박기웅에게 임신 사실을 고백했다. 1일 오후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리턴'(극본 최경미, 연출 주동민)에서다.

금나라(정은채)는 이날 강인호(박기웅)에게 “내가 나간 뒤에 서랍을 열어보라”고 말했다. 서랍 안에는 아기 초음파 사진이 들어있었다. 나라가 자신의 임신 사실을 이렇게 알린 것.

인호는 놀란 표정을 지으며 곧바로 나라를 껴안았다. 나라는 “나 아직 당신 용서 못했다”며 “일도 계속할 것이다. 가끔 당신이 미워질 때 미친 사람처럼 굴 것”이라고 설명했다.

인호는 눈물을 흘리며 받아들였다. 나라는 그에게 “앞으로 다 잊고 내 남편과 아이들의 아빠로 살아달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