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턴’ 오대환, 박진희에 “다음 계획은?” 싸늘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리턴'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리턴’ 방송화면 캡처

“다음 계획은 뭡니까?”

오대환이 1일 오후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리턴'(극본 최경미, 연출 주동민)에서 박진희에게 이같이 말했다.

최자혜(박진희)는 이날 김정수(오대환)의 변호를 위해 나섰다. 접견실에서 만난 두 사람 사이에는 팽팽한 긴장감이 감돌았다.

앞서 정수는 자혜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고석순(서혜린)을 살해했다. 자혜는 “어째서 내 말대로 하지 않았느냐”고 다그쳤고, 정수 역시 물러서지 않고 당당하게 맞섰다. 두 사람이 공범이라는 사실이 수면 위로 드러나 극은 더욱 긴장감 넘쳤다.

정수는 자혜에게 “다음 계획을 알려달라”고 목소리를 높였고, 자혜는 끝내 입을 열지 않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