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리여왕’ 권상우, 오민석과 재회..’묘한 신경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추리의 여왕2'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추리의 여왕2’ 방송화면 캡처

배우 권상우와 오민석이 중진경찰서 강력 1팀에서 다시 만났다.

1일 오후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2′(극본 이성민, 연출 최윤석, 유영은)에서는 경찰대 동기 완승(권상우)과 성우(오민석)의 재회를 그렸다.

완승은 이날 중진경찰서로 발령을 받았다. 도착한 그를 반긴 건 성우였다. 두 사람은 경찰대 동기로 묘한 신경전을 보여줬다.

성우는 “강력 1팀장”이라고 자신을 소개했고, 완승은 당황한 표정을 지으면서도 금세 여유를 찾았다.

완승이 새로운 곳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아울러 성우와는 어떤 호흡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