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동구’에서 ‘이휘’로 돌아온 윤시윤, 꽃미모+눈빛으로 시선집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윤시윤 / 사진제공=예인 E&M , 씨스토리

배우 윤시윤 / 사진제공=예인 E&M , 씨스토리

TV조선 새 주말드라마 ‘대군-사랑을 그리다'(이하 대군)에 출연하는 배우 윤시윤이 캐릭터 포스터를 1일 공개했다.

오는 3일 오후 처음 방송되는 ‘대군’은 동생을 죽여서라도 갖고 싶었던 사랑, 형에게 맞서면서도 지키고 싶었던 여인에 대한 형제의 욕망과 순정을 그린다. 극 중 윤시윤은 조선 사교계 최고 신랑감이자 왕위 계승 서열 3위인 고귀한 신분에 ‘인기남’ 은성대군 이휘역을 맡았다.

공개된 사진에서 윤시윤은 매력적인 한복 자태를 뽐내고 있다. 부드러운 눈빛과 ‘어떻게 포기하지 않았냐고? 당신에게 돌아오려고’라는 문구가 어우러져 극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윤시윤은 지난달 27일 ‘대군’의 제작발표회에서 “사극의 무거움을 탈피할 수 있는 캐릭터라고 생각한다. 왕궁 안에서의 법도와 분위기를 깨려고 하는 인물”이라고 소개했따.

‘대군’에는 윤시윤을 비롯해 진세연, 주상욱 등이 출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