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TV’ 슈퍼주니어, 반전은 계속된다..이특·희철·예성 대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XtvN i돌아이어티 '슈퍼TV'

사진제공=XtvN i돌아이어티 ‘슈퍼TV’

그룹 슈퍼주니어 이특, 희철, 예성이 운명의 여인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대결한다.

오는 2일 오후 11시 30분 XtvN과 tvN에서 동시 방송되는 XtvN ‘슈퍼TV’에서는 ‘영화처럼 산다-비포 선라이즈’ 2탄이 펼쳐진다. 지난 방송에서 슈퍼주니어 멤버들 중 이특, 희철, 예성만이 운명의 여인에게 선택을 받았다.

이특은 운명의 여인을 사로잡기 위해 MC 본능을 이끌어내며 화려한 언변을 뽐냈다고 한다. 장난기 넘치는 김희철은 ‘로맨틱 가이’로 변신한다. 아울러 예성은 한결같이 진지한 태도의 ‘매너남’의 면모를 드러낸다.

끊임없는 신경전을 계속되는 가운데, 이들 중 누가 마음을 얻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