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대만 첫 콘서트 ‘성공적 개최’..아시아 투어 본격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여자친구 / 사진제공=소스뮤직

그룹 여자친구 / 사진제공=소스뮤직

그룹 여자친구가 대만에서 첫 단독 콘서트 ‘Season Of GFRIEND in TAIPEI’를 성황리에 개최하고 아시아 투어를 시작했다.

여자친구는 지난달 28일 대만 타이베이 신장 체육관에서 단독 콘서트를 열고 약 5000명의 현지 팬들과 만났다.

데뷔 후 처음으로 갖는 대만 단독 콘서트인 만큼 당일 공연장에는 여자친구를 보기 위해 많은 팬들이 모였다.

여자친구는 댄스와 발라드를 넘나들며 그동안 발표한 곡을 총망라해 불렀다. 총 29곡을 열창해 관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멤버들의 솔로 공연을 비롯해 ‘유리구슬’, ‘오늘부터 우리는’, ‘시간을 달려서’로 이어지는 학교 3부작 시리즈 무대로 공연장의 분위기를 띄웠다.

관객들 역시 공연 내내 한국어로 노래를 따라 부르고 멤버들의 이름을 연호하는 등 열정적으로 콘서트를 즐기며 여자친구와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었다.

대만에서 아시아 투어의를 시작한 여자친구는 태국, 홍콩, 싱가포르, 일본 등 아시아 투어 일정을 이어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