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혜빈 주연 ‘숫자녀 계숙자’, 공감 드라마가 온다…3월 15일 공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숫자녀 계숙자' 메인 예고편 캡처

‘숫자녀 계숙자’ 메인 예고편 캡처

전혜빈, 안우연 주연의 드라마 ‘숫자녀 계숙자’가 오는 3월 15일 프리미엄 동영상 서비스 옥수수를 통해 공개된다.

‘숫자녀 계숙자’는 세상 모든 것을 숫자로 판단하는 계숙자의 로맨스를 그린다. 30대가 되기를 두려워하는 20대 후반 사회초년생들과 ‘노처녀’ 소리에 질겁하면서도 자신도 모르게 속물이 되어 가는 30대 여성 직장인들의 심정을 대변하는 대사와 설정들이 공감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혜빈이 철벽녀 숙자 역을 맡았다. 35세 당당한 커리어우먼인 그의 주변에 썸남들이 몰리기 시작하며 그의 데이터가 어긋나기 시작한다. 숫자에 집착하게 된 비밀스러운 과거도 드러날 예정이다. 숙자를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배려하는 연하남 해준 역은 안우연이 맡았다.

총 10화로 구성된 ‘숫자녀 계숙자’는 오는 3월 15일 오전 10시 두 편이 공개되며 이후 한 편씩 매주 목요일 오전 10시에 공개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