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피카 김보형, “인공지능과 흥미로운 모습 많이 보여드릴게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지난 27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카오스홀에서 열린 ''A.I.M' 쇼케이스'에서 그룹 스피카의 김보형이 EP 'Music Is For All' 타이틀곡 'Moonlight'을 부르고 있다. / 사진제공=(주)엔터아츠

지난 27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카오스홀에서 열린 ”A.I.M’ 쇼케이스’에서 그룹 스피카의 김보형이 EP ‘Music Is For All’ 타이틀곡 ‘Moonlight’을 부르고 있다. / 사진제공=(주)엔터아츠

“인공지능과 함께 흥미로운 모습 많이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지난 27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카오스홀에서 열린  ‘A.I.M(에임)’ 쇼케이스에서 그룹 스피카의 멤버 김보형이 이같이 말했다. ‘A.I.M’은 ‘Arts In Mankind’의 줄임말로, 누구나 작곡을 가능하게 해 주는 인공지능이자 그 인공지능으로 음반을 기획, 제작, 발매하는 레이블의 이름이기도 하다.

김보형은 이날  ‘A.I.M’과 여러 프로듀서들이 함께 만든 EP ‘Music Is For All’의 타이틀곡 ‘Moonlight’를 불렀다. 김보형은 이와 함께 “인공지능과 인간의 협업 프로젝트에 함께할 수 있어서 영광이다. ‘Moonlight’도 인공지능과 제가 함께 작곡에 참여한 곡이다. 앞으로 더 기대가 된다”고 덧붙였다.

‘Music Is For All’은 지난 27일 오후 6시에 국내 각종 음원사이트에 발매됐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