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월드 페스타 프라임 콘서트’ 슈퍼주니어, B1A4, 위키미키 등 총출동

[텐아시아=황영진 기자]
월드페스타 프라임 콘서트 / 사진제공=MBC플러스

월드페스타 프라임 콘서트 / 사진제공=MBC플러스

‘K-POP 월드 페스타 프라임 콘서트’가 평창 문화올림픽의 성공적인 마무리를 축하하기 위해 ‘쇼챔피언’ 대체로 방송된다.

28일 방송되는 ‘K-POP 월드 페스타 프라임 콘서트’에는 슈퍼주니어, B1A4,  B.A.P, NCT U, 라붐, 에이프릴, 정세운, 위키미키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K-POP 가수들이 총출동한다.

이날 태용&텐으로 구성된 NCT U는 환상적인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베이비 돈 스탑(Baby don’t stop)’, 트로트계의 슈퍼 루키로 떠오른 김영철은 ‘안되나용’을 음악방송 최초로 공개해 관객들의 환호를 받았다.

‘K-POP 월드 페스타 프라임 콘서트’는 28일 오후 7시 MBC뮤직, MBC에브리원에서 만나볼 수 있다.

황영진 기자 gagjinga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