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생에 웬수들’ 최윤영, 가족들에 “구원에게 프러포즈 받았다” 고백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MBC ‘전생에 웬수들’의 최윤영이 가족들에게 구원과의 교제 사실을 털어놨다,

27일 방송된 ‘전생에 웬수들’에서는 최고야(최윤영)이 가족들에게 민지석(구원)에게 고백받았다고 털어놨다.

최고야는 “저 프러포즈 받았어요”라고 말했다. 이에 우양숙(이보희)는 “누구한테?”라고 물었고, 최고야는 “엄마도 저번에본 사람. 우리 소송 맡아준 변호사. 그 사람이랑 정식으로 사귀기로 했어요”라고 답했다.

이어 최고야는 “사귀기로 마음 먹은 건 얼마 안됐어. 여러 번 마음 접으려고도 했고, 그런데 안되겠더라구. 그리고 한 가지 더. 그 사람 어머니께서 날 보고 싶어 하신대요”라고 덧붙였고, 가족들은 깜짝 놀랐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