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블제이, 첫 정규 ‘BLUE MARVEL’ 공개…김효은·허클베리피 피처링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마블제이 '블루 마블' 커버  / 사진제공=RBW

마블제이 ‘블루 마블’ 커버 / 사진제공=RBW

걸그룹 마마무, 양파, 래퍼 베이식 등의 소속사인 RBW 산하 힙합 레이블 올라잇 뮤직의 소속 래퍼 마블제이(Marvel J)가 첫 번째 정규 앨범을 발매했다.

마블제이는 27일 정오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정규 앨범 ‘BLUE MARVEL’을 공개했다.

‘BLUE MARVEL’은 유명 보드게임 ‘브루마블’을 패러디 한 것으로 음악으로 전 세계를 돌며 돈을 쓸어 담겠다는 당찬 포부를 담았다. ‘행복하기 위해’와 ‘띵(feat. 김효은, San E)’을 더블 타이틀 곡으로 선정했다.

‘행복하기 위해’는 마블제이가 이 전까지의 앨범에서 보여줬던 스타일과는 사뭇 다른 스타일을 느낄 수 있다. 마블제이는 “행복하기 위해 먹고, 적고, 쓰고, 번다”며며 음악을 자신의 행복 그 자체라고 표현했다.

또 다른 타이틀곡 ‘띵’은 명곡, 명작 등의 어휘를 쓸 때 ‘명’을 ‘띵’이라고 유행처럼 부르는 것에 착안하여 이 노래가 진정한 ‘띵’곡으로 불려지기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 앰비션 뮤직의 김효은과 브랜뉴 뮤직의 산이가 피처링에 참여했다.

‘Really’에는 뉴챔프와 올티가, ‘위기’에는 허클베리 P, ‘Valhalla’에는 슬리피가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또 올라잇 뮤직의 베이식, 빅트레이, 비오까지 멤버 전원이 앨범에 참여해 마블제이에게 힘을 보탰다.

마블제이의 ‘BLUE MARVEL’은 27일 정오부터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