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의 집’ 박하나, 강제 정신병원行…“나 미치지 않았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인형의 집' 방송 캡쳐

/사진=KBS2 ‘인형의 집’ 방송 캡쳐

박하나가 정신병원에 강제로 끌려갔다.

26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극본 김예나 이정대, 연출 김상휘) 1회에서는 홍세연(박하나)이 정신병원에 잡혀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홍세연은 누군가에게 쫓기듯 정신없이 도망쳐 집으로 향했다. 엄마 금영숙(최명길)에게 도와달라고 소리쳤지만 금영숙은 아무런 반응을 하지 않았다. 그를 저지한 것은 은경혜(왕빛나)이었다.

홍세연은 “네가 여길 왜? 너였어? 날 정신병원에 쳐 넣은 게. 이거 놔. 미치지 않았어. 미치지 않았다고”라며 소리쳤다.

이에 은경혜는 “그만해. 그러다가 진짜 미쳐. 널 정신병원에 넣은 건 내가 아냐”라며 홍세연의 엄마 금영숙을 쳐다봤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