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규 “김종완, 자작곡 들려줬더니 ‘노래에 집중하라’고…”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김성규5

넬의 김종완이 총괄 프로듀싱을 맡은 첫 번째 정규 음반으로 돌아온 가수 김성규 /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그룹 인피니트 김성규가 넬의 김종완에게 자작곡을 들려주고 “노래에 집중하라”는 답을 들었다고 말했다. 26일 오후 서울 서교동 신한카드 FAN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열린 첫 번째 정규 음반 ’10 Stories’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다.

김성규가 3년 만에 내놓는 솔로 음반이자 첫 번째 정규 음반인 ’10 Stories’는 넬의 김종완이 프로듀싱을 맡았다. 또 캐스커의 주노, 에픽하이 타블로, 데프잼(DEFJAM) 출신 작곡가 스페이스보이(SPACE BOY), 주이(Zooey) 등이 의기투합했다.

김성규는 김종완에 대해 “프로듀서, 혹은 선배 가수를 떠나 내가 너무 좋아하는 형”이라며 “통화도 자주 하고 이야기도 많이 나눈다. 그래서 호흡이 너무 좋았다. 형이 생각보다 배려심이 깊은 분”이라고 애정을 보였다.

그러면서 “이번 음반을 작업할 때 형의 집에서 술을 많이 먹고 자작곡을 들려준 적이 있다. 형이 ‘네가 잘하는 것을 했으면 좋겠다’면서 노래에 집중하라고 했다”는 뒷이야기를 전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번 음반에는 타이틀곡 ‘True Love’를 포함해 열 곡이 실렸다. 김성규는 여덟 번째 트랙 ‘천사의 도시’를 직접 작사했다. 오늘(26일) 오후 6시에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