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환 아나, 오늘(26일) 득남 “벅찬 감동…책임감 갖고 살겠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아이오케이컴퍼니

/사진=아이오케이컴퍼니

SBS 출신 김환 아나운서가 오늘(26일) 아빠가 됐다.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26일 “김환 아나운서의 아내가 이날 오전 11시 43분 서울 소재의 한 산부인과에서 3.84kg의 여아를 건강하게 출산했다”고 밝혔다.

김환 아나운서는 출산 당시부터 가족의 곁을 지켰으며 현재 아내는 직계가족과 지인들의 축복 속에 안정을 취하고 있다.

김환 아나운서는 소속사를 통해 “아이가 태어났을 때의 감정은 어떤 말로도 정의할 순 없을 만큼 벅찬 감동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 어떤 순간보다 아내가 고맙고 사랑스럽다. 한 아이의 아버지로서 가장으로서 좋은 모습 보일 수 있도록 책임감을 가지고 살겠다”고 덧붙였다.

이하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 공식입장

김환 아나운서의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 TN사업부입니다.

김환 아나운서의 아내가 26일(월) 오전 11시 43분 서울 소재의 한 산부인과에서 3.84kg의 여아를 건강하게 출산했습니다.

김환 아나운서는 출산 당시부터 가족의 곁을 지켰으며, 현재 아내와 자녀는 직계가족과 지인들의 축복 속에 안정을 취하고 있습니다.

김환 아나운서는 소속사를 통해 “아이가 태어났을 때의 감정은 어떤 말로도 정의할 순 없을 만큼 벅찬 감동이었다. 그 어떤 순간보다 아내가 고맙고 사랑스럽다. 한 아이의 아버지로서 가장으로서 좋은 모습 보일 수 있도록 책임감을 가지고 살겠다”고 소감을 전해왔습니다.

새 생명을 맞이한 김환 아나운서와 가족들을 따뜻한 마음으로 축복해주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