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살 반항아”…정다빈 ‘키스 먼저 할까요’ 대본 인증샷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키스 먼저 할까요' 정다빈/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

‘키스 먼저 할까요’ 정다빈/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

배우 정다빈이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의 본방사수를 부탁했다.

소속사 화이브라더스는 26일 ‘키스 먼저 할까요’에 출연하는 정다빈의 ‘대본 인증’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정다빈은 대본을 들고 환하게 미소짓고 있다. 특히 또렷한 이목구비와 한층 더 성숙하고 사랑스러워진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극중 정다빈이 맡은 17세 여고생 손이든은이른바 ‘다이아몬드 수저’다. 천상천하 유아독존 세상천지에 두려울 게 없고, 미모까지 뛰어난 캐릭터다. 아빠 손무한(감우성 분)으로 부터 버림받았다는 상처 때문에 반항아가 됐다. 미국 유학 중 퇴학을 당한다.

‘아이스크림 소녀’로 존재감을 먼저 알린 정다빈은 드라마 ‘엽기적인 그녀’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 ‘옥중화’ ‘그녀는 예뻤다’ ‘가족을 지켜라’ ‘못난이 주의보’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 받았다.

‘키스 먼저 할까요’는 26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