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팬서’ 12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450만 돌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영화 '블랙팬서' 포스터/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영화 ‘블랙팬서’ 포스터/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영화 ‘블랙 팬서’가 12일 연속 국내 박스오피스 1위 및 북미, 전 세계에서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싹쓸이했다.

국내에서는 개봉 13일째 450만 관객을 돌파했다. 전세계 수익 7억 불(한화 약 7,549억 원)을 돌파하며 흥행세를 이어가고 있다.

‘블랙팬서’는 개봉 13일째인 오늘(26일) 오전 7시 40분 기준 450만 관객을 돌파, 500만 돌파를 목전에 두고 있다. 이는 역대 대한민국 마블 흥행 4위이자 700만 관객 동원작 ‘어벤져스’(2012)의 개봉 2주차 누적 관객 수(4,009,169명)보다 약 50만 명 가까이 높은 수치다.

‘블랙 팬서’는 와칸다의 국왕이자 어벤져스 멤버로 합류한 ‘블랙 팬서’ 티찰라(채드윅 보스만)가 희귀 금속 ‘비브라늄’을 둘러싼 전세계적인 위협에 맞서 와칸다의 운명을 걸고 전쟁에 나서는 2018년 마블의 첫 액션 블록버스터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