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 정유미, 신입 경찰로 변신…비하인드 컷 공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매니지먼트 숲

/사진=매니지먼트 숲

배우 정유미가 출연하는 드라마 tvN 새 토일드라마 ‘라이브(Live)’(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 포스터와 티저 촬영현장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오는 3월10일 처음 방송되는 ‘라이브’는 전국에서 제일 바쁜 ‘홍일 지구대’에 근무하며 일상의 소소한 가치와 정의를 지키기 위해 밤낮없이 바쁘게 뛰며 사건을 해결하는 지구대 경찰들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정유미는 극 중에서 남들에게 지지 않기 위해 치열하게 살아온, 경찰 공무원을 꿈꾸는 독종 ‘한정오’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신입 경찰 한정오 역에 완벽하게 녹아 든 정유미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의자에 앉아 주먹 쥔 두 손을 다리 위에 가지런히 올린 모습에서는 지구대 첫 출근날의 떨림과 긴장감이 전해진다. 특히 순찰차를 뒤로하고 앞을 또렷이 응시하는 그녀의 표정에선 비장함마저 선보이고 있다.

이와 반대로 경찰 마스코트 포순이 인형 옷을 입은 채 바닥에 주저앉은 모습과 양 팔을 뻗은 역동적 자세를 취한 정유미의 모습에서는 신입 경찰의 열정이 느껴져 미소를 자아내게 만든다.

‘라이브(Live)’는 ‘화유기’ 후속으로 오는 3월 10일 오후 9시에 처음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