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우리새끼’ 장혁, 어머니들 사랑 한 몸에 “실물이 훨씬 낫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배우 장혁이 어머니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았다.

25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는 장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박수홍 어머니는 장혁을 보자마자 “‘돈꽃’ 재미있게 봤는데 끝나서 섭섭하다”라며 “실물도 잘생기고 목소리도 좋다. 사진 한 번만 같이 찍자”고 말했다. 다른 어머니들도 “실물이 더 낫다” “미남이다”라고 칭찬했다.

이에 신동엽은 장혁에게 “어렸을 때부터 본인이 잘생긴거 알았니?”라고 물었고, 장혁은 “정확하게 알았죠”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