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윤여정, 등장부터 존재감 뿜뿜 “모르는 사람 집에서 안 자”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배우 윤여정이 시크한 매력을 뽐냈다.

25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배우 윤여정이 사부로 등장했다.

윤여정은 등장하자마자 멤버들을 보고 “우리 집이 오래돼서 물이 안 나와”라고 말했다. 이에 이승기는 “동파됐다는 얘기를 듣고 저희가 멤버집 중 하나를 거처로 마련했다”고 답했다.

앞서 멤버들끼리 게임한 결과 육성재의 집이 거처로 정해진 상황. 하지만 윤여정은 “나 모르는 사람 집에서 안 자”라고 말해 멤버들을 당황하게 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