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이상윤 “원하는 사부? 예쁜 사람이면 누구든” 솔직 답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집사부일체’에 최초로 여성 사부가 등장한다.

25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멤버들이 네 번째 사부를 만나기 위해 평창동을 찾았다.

제작진은 “평창동에 거주하는 사부다”라고 말했고, 이에 육성재는 “부자에요?”라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승기는 “부자다”라고 외쳤고, 육성재는 “오늘은 따뜻하겠다”고 만족했다.

이어 이승기는 “누가 사부였으면 좋겠나?”라는 질문에 “나는 트와이스”라고 답했다. 이상윤은 “난 예쁜 사람이면 누구든”이라고 솔직하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