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대 연극학과 학생 “조민기, 부를 때 안가면 뒤끝 있게 행동했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섹션 TV' 방송화면

사진=MBC ‘섹션 TV’ 방송화면

연예계에 성추문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25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연예계 미투 캠페인에 대해 다뤘다.

최근 배우 조민기에 대한 성추행 폭로가 쏟아졌다. 청주대학교 관계자는 “(조민기가) 중징계를 받은 게 맞다”며 “성희롱 관련해서 제보가 계속 들어와서 학교 측에서는 바로 조사에 들어갔다. 작년 11월부터 행정적 행위가 이어져서 정직 3개월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또 한 청추대 연극학과 학생은 “다들 (조민기가)부르면 절대 가지 말라고했다. 얼굴을 부비부비하고 계속 만진다는 이야기가 있었다. 그리고 그 자리를 피하면 뒤끝 있게 행동했다”고 밝혔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