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유앤비X유니티로 팀명 확정… ‘화려한 비상’ 예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BS2 '더유닛'

사진=KBS2 ‘더유닛’

KBS2 ‘더유닛’의 유닛B와 유닛G의 공식데뷔 팀명이 공개됐다.

지난 24일 최종 멤버 18인의 매력을 총망라한 ‘더유닛’ 스페셜쇼가 안방극장을 점령한 가운데 이들의 팀명이 유앤비(UNB)와 유니티(UNI.T)로 확정됐다.

앞서 장장 5개월 여간 펼쳐진 데뷔 멤버 18인의 성장 과정을 지켜봐온 유닛 메이커들이 팀명 공모에 직접 참여해 남다른 의미를 더했다. 제작진은 공모한 1000여 개의 팀명을 바탕으로 후보군을 추려 투표를 진행했고, 폭발적인 참여 열기가 이어지며 또 한 번 ‘더유닛’의 저력을 실감케 했다.

이에 따라 지난 24일 스페셜 쇼에서 팀명 공개를 앞두고 유닛 메이커들은 물론 무대에 선 유닛 멤버들의 긴장감이 최고조에 달했다. 이들이 이제 어떤 새 이름으로 불리게 될지 모두의 호기심과 설렘 어린 시선이 쏠렸기 때문.

유닛 메이커들의 공정한 투표 아래 낙점된 팀명은 유앤비(UNB)와 유니티(UNI.T). 이로써 유닛B는 You and Boy의 약자이자 새롭게 시작한다는 Begin의 뜻을 담은 유앤비(UNB)로, 유닛G는 통일성, 조화의 의의를 담은 단어 UNITY(유니티), 한 팀으로 최고의 조화을 보여주고자 하는 정의를 내포한 유니티(UNI.T)로 다시 태어나게 됐다.

팀명이 발표되자 유앤비(UNB)의 의진(빅플로)은 “(후보 이름들 중) 마음에 드는 팀명이었는데 이 팀명이 돼서 정말 기분이 좋다”며 기쁜 기색을 감추지 못했고 유니티(UNI.T)의 의진(소나무)은 “최고의 팀워크로 멋진 모습을 많이 보여주겠다”는 당찬 포부를 밝혔다.

첫 시작을 함께 했던 유닛 메이커들의 애정이 담긴 팀명으로 활동하게 된 유앤비(UNB)와 유니티(UNI.T)는 오는 3월 3일(토) 블루스퀘어에서 팬미팅을 통해 풍성하고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무대에서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여서 이들의 활동에 더욱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유앤비와 유니티의 팬미팅 티켓 예매는 26일 오후 8시 인터파크에서 시작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