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토토가3’ 조세호, H.O.T. 문희준 진공관 댄스? “밥통 같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무한도전 토토가3'/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무한도전 토토가3’/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무한도전’ 멤버들이 H.O.T.의 ‘위 아더 퓨처'(We are the future) 커버 무대를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24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 토토가3’에서는 17년 만에 완전체로 무대에 오른 H.O.T.의 모습이 펼쳐졌다.

이날 ‘무한도전’ 박명수, 정준하, 유재석, 하하, 조세호, 양세형은 ‘위 아더 퓨처'(We are the future) 커버 무대를 위해 땀 흘려 연습했다.

‘젊은피’ 하하와 양세형은 제법 날렵한 동작으로 안무를 따라했으나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등은 마음처럼 움직이지 않는 자신들의 몸을 원망했다.

그럴수록 하하와 양세형은 깐족거렸고, 유재석은 하하에게 “아 꼴보기 싫어. 지키리때 그렇게 열심히 하지”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하하는 “지키리때 죽을만큼 열심히 했다”며 더욱 더 깐족거렸다.

조세호는 문희준의 진공관 댄스를 맡아 선보였다. 유재석은 “진공관이 아니라 밥통 같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무한도전’ 멤버들은 6명인 관계로 오디션을 통해 1명은 무대에 설 수 없게 됐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