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둥이 멘붕”… ‘슈돌’ 서언·서준, 지하철 타기 미션 도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슈돌' 서언-서준/ 사진제공=KBS

‘슈돌’ 서언-서준/ 사진제공=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서언이와 서준이가 지하철 타기에 도전한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214회는 ‘지금 만나러 갑니다’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이휘재 아들 서언, 서준이는 지하철을 타고 동물원 찾아가기 미션에 도전할 예정이다. 쌍둥이의 순수하고 기상천외한 지하철 체험기가 큰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날 서언, 서준이는 단둘이 지하철로 퇴근하는 아빠 마중에 나섰다. 순수한 아이들 눈에 지하철 역은 신기하고 궁금한 것 투성이. 쌍둥이는 화살표부터 길찾기까지 좌충우돌 모험을 통해 아빠와 만났다.

이후 아빠의 도움 없이 지하철을 타고 동물원 찾아가기 미션에 도전했다. 자신 있게 지하철에 탄 서언, 서준이는 차내 방송에 귀를 기울이며 내릴 곳을 기다리던 중 예상하지 못한 난관에 부딪혔다.

지나가는 삼촌, 이모들이 계속 “반대”라고 말해 쌍둥이는 멘붕에 빠졌다는 후문이다.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25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