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육잘또'”… ‘집사부일체’ 육성재, 윤여정 위해 ‘심쿵’ 이벤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집사부일체'/ 사진제공=SBS

‘집사부일체’/ 사진제공=SBS

‘집사부일체’ 육성재는 윤여정을 만족 시켰을까.

5일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육성재가 사부 윤여정을 위해 준비한 깜짝 이벤트가 공개된다.

이 날 이승기, 이상윤, 양세형, 육성재 등 멤버들은 ‘집사부일체’ 최초 여성 사부인 배우 윤여정을 만났다. 멤버들의 첫 번째 일과는 사부와의 식사였다. 멤버들은 대선배인 윤여정 사부의 카리스마에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이상윤은 어색함과 어려움에 물만 계속 들이키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그때 막내 육성재가 나섰다. 바로 윤여정 사부를 위해 깜짝 이벤트를 준비한 것.

육성재는 사부를 위해 꽃을 준비했다. 앞서 어떤 꽃을 준비할지 고민하던 육성재는 친할머니에게 연락해 조언을 구하는 등 진심 어린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어 육성재가 준비한 또 하나의 깜짝 이벤트를 확인한 멤버들은 “역시 ‘육잘또'(잘생긴 또라이)다”라며 웃음을 터뜨렸다는 후문.

육성재가 준비한 깜짝 이벤트를 받은 사부의 예상 밖(?) 반응은 25일(일) 본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 이 날 ‘집사부일체’는 평창동계올림픽 폐회식 중계로 평소보다 시간을 앞당겨 4시 50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