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식당2’, 단체 손님 방문…박서준·이서진에 “고마워”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윤식당' / 사진=방송 캡처

‘윤식당’ / 사진=방송 캡처

‘윤식당’을 찾은 단체 손님이 박서준, 이서진에게 연신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23일 방송된 tvN ‘윤식당2’에서는 유쾌한 단체 손님이 방문했다. 한꺼번에 많은 음식을 만들어야 했지만 윤여정과 정유미는 능숙하게 요리를 했다.

김치전에 서빙되자 손님들은 음식 사진을 찍으며 재미있어 했다. 낯선 김치전에도 “맛있다” “냄새가 좋다”며 호응을 보였다. 닭강정에 대한 반응도 좋았다.

손님 중 한 명은 “한국말로 ‘감사합니다’를 어떻게 말하냐”고 물었다. “고마워”라는 말을 알게 된 후엔 음식을 서빙하거나 물을 따라주는 박서준, 이서진에게 연신 “고마워”라고 말하며 웃음을 안겼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