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유기’ 이세영, 소속사에 찾아 온 좀비 소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프레인TPC 공식 인스타그램

/ 사진제공=프레인TPC 공식 인스타그램

tvN 토일드라마 ‘화유기’의 이세영이 소속사의 직원으로 깜짝 변신했다.

이세영의 소속사 프레인TPC 인스타그램에는 “화유기 ‘진부자’가 보고 싶은 여러분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부자는 지금 업무중. 진대리 전화기에서는 뚜뚜뚜 소리가 밖에까지 들린다. 외근이 잦은 우리 직원, 이세영”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이 23일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이세영은 사무실 책상에 앉아 계산기를 두드리고 있거나 수화기를 들고 진지한 표정을 짓고 있다.

프레인TPC는 “이세영이 실제로 소속사 사무실에 방문해 ‘화유기’ 속 좀비 소녀 특유의 말투로 이야기를 해 직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고 밝혔다.

이세영이 출연 중인 ‘화유기’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에 tvN에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